최종편집 : 2017.8.24 목 10:52
코스피
2,342.35
▼ 3.84
코스닥
654.52
▼ 3.96
코스피200
307.20
▲ 0.23
상단여백
HOME 경제·정책 정책 메인노출
국내 최초 ESS 금융상품 출시…신한ㆍ신보ㆍ에너지공 업무협약
차석훈 기자 | 승인 2017.02.15 08:01

에너지저장장치(ESS)에 투자하는 중소·중견기업에 대출금리를 우대해주는 금융상품이 출시됐다.

산업통상자원부는 14일 서울 중구 대한상공회의소에서 신한은행, 신용보증기금, 한국에너지공단과 업무협약식을 열고 국내 최초 ESS 전용 금융상품인 'ESS 플러스 협약보증 대출'을 출시했다고 15일 밝혔다.

ESS를 생산·판매하거나 구매·설치하려는 기업이나 개인사업자가 신한은행에 대출을 신청하고 에너지공단에 추천서 발급을 요청하면 에너지공단은 에너지저장장치(ESS) 생산·설치계획 등을 검토해 신용보증기금에 추천서를 발급한다.

<제공=산업통상자원부>

추천서를 발급받은 신용보증기금은 보증비율을 대출금액의 85%에서 90% 이상으로 늘리고 보증료를 0.2%p 차감해준다. 신한은행은 사업자가 부담할 보증료 일부를 지원(보증료율 0.2% 해당액)하고 대출금리를 우대(최대 1.0%p) 적용한 '에너지저장장치(ESS) 협약보증 대출'을 지원한다.

산업부는 BB+ 등급 기업이 ESS 설치에 필요한 시설자금을 대출할 경우 ESS 협약보증 대출을 이용하면 일반 대출보다 1.3%p, 기존의 보증대출보다 0.5%p가량 금리를 낮출 수 있을 것으로 추산했다.

<제공=산업통상자원부>

산업부 관계자는 "ESS 대출상품이 중소·중견기업과 개인사업자에게 투자자금 마련의 기회를 제공하고 금융 부담을 경감시켜 에너지저장장치 시장이 한 단계 도약하길 기대한다"며 "신용등급이 낮은 중소기업은 보증한도 확대와 함께 신용도에 따른 가산금리가 금리우대와 신보 보증으로 인하돼 금융비용 절감의 혜택을 받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차석훈 기자  shcha@thebusiness.kr

<저작권자 © the Busines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차석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숫자로 읽는 경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오늘의 증시
여백
여백
숫자로 읽는 경제
여백
여백
Back to Top